한국의 기차역 -

테크노파크역

[정길순 기자] 2022-06-04 02:44

행인이 둘러보다가 자리에 앉아 핸드폰을 들여다보고 있고 실버들도 그곳을 지나며 유심히 살피고 있다. 그 옛날에 다듬잇돌 믹서기 대신 맷돌, 전등 대신 호롱불, 이런 옛날 도구들을 배치해 두니 역을 통과하며 옛날을 그리는 계기가 되고 있다.

기차와 바람과 물빛이 머무는 삼탄역

[김홍태 기자] 2021-04-16 07:33

충청북도 충주시 산척면 삼여울길 깊은 산속에 조그만 간이역이 있다. 산과 강으로 둘러싸여 자연 그대로의 모습이 살아 숨 쉬고 있다. 토요일 힐링 예능 프로그램 ‘손현주의 간이역’이다.

한국 철도역의 중심, 대전역(大田驛)

[구항오 기자] 2021-01-16 17:29

대전 역사(驛舍)는 경부선 철도가 부분 개통되면서 지은 작은 목조단층 간이역이었다. 호남선이 개통되면서 늘어난 승객과 화물을 처리하기 위해 기존 역이 대동에서 지금의 자리 중앙동으로 옮기며 역사를 새로 건축하게 됐다.

하늘도 세평 땅도 세평 승부역(承富驛)

[반창록 기자] 2020-11-14 14:24

승부역 주변에 작은 마을만 있어 이용객이 아주 적었으나, 이 역이 자동차로는 쉽게 접근할 수 없는 소박한 아름다운 풍경을 지닌 오지의 역으로 알려지면서 이용객이 차츰 증가했다. 따라서 무궁화호의 정차 횟수가 늘어나고, V-Train, 동해 산타 열차가 정차하는 역으로 거듭나면서 접근성이 향상되었다.

산타 마을 조성 후 활기 되찾은 분천역을 가다

[반창록 기자] 2020-06-27 09:57

영동선 분천역은 전에는 석탄과 목재를 실어 나르는 영동선에서 작은 산골 마을의 인적이 드문 보잘것없는 간이역이었지만, 산타 마을이 조성된 이후로 세상에 없던 특별한 기차여행을 즐길 수 있는 명소가 됐다.

등록문화재 간이역(23-끝) 화랑대역

[김성근 기자] 2017-01-12 21:54

화랑대역은 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29-61번지, 옛 경춘선 성북역(현 광운대역) 기점 4.485km 지점에 있었던 철도역이다. 1939년 7월 20일 청량리~춘천 간 87.3km의 경원이 개통되면서 보통역으로 영업을 개시한 이 역의 역명은 지역 행정명칭에 따라 태릉역(泰陵驛)이라 하였으나, 이후에 역 인근에 이전해온 육군사관학교의 별칭인 ‘화랑대’를 따서 1958년 1월 1일 화랑대역으로 개칭했다.

등록문화재 간이역(22) 하고사리역

[김성근 기자] 2016-10-10 17:45

하고사리역(下古士里驛)은 강원도 삼척시 도계읍 소달길 12-52. (고사리 60), 영동선 영주기점 117.7km 지점에 있는 간이역으로, 1963년 영동선 영주~강릉 간 279.6km의 전 구간이 개통된 4년 뒤인 1967년 9월 1일 을종승차권대매소로 문을 열고 역명을 하고사리역이라 했다. 그러나 이곳이 사실상 철도역으로 역할을 시작하기는 이보다 27년 전인 1940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등록문화재 간이역(21) 팔당역

[김성근 기자] 2016-05-18 23:54

팔당역(八堂驛)은 경기도 남양주시 와부읍 팔당로 171(팔당리 98-8), 중앙선 청량리 기점 22.9km 지점에 있는 철도역이다. 이 역이 일반 간이역들과 다른 특징은 상‧하행 선로 가운데 승강장에 57㎡(약 17평)의 일자형 작은 역사가 설치되어 있다는 점이다. 이런 형태의 역사를 ‘섬식역사[島式驛舍]’라 부르며, 현재 우리나라에는 팔당역사와 2010년 12월에 폐역 된 경춘선 구 백양리 역사 두 곳만 남아있다.

등록문화재 간이역(20) 춘포역

[김성근 기자] 2016-03-24 11:02

춘포역(春浦驛)은 전라북도 익산시 춘포면 춘포1길 17-1(덕실리 481-3), 전라선 익산 기점 7.4km 지점(개통 당시)에 있었던 철도역이다. 일제 강점기인 1914년 11월 17일 보통역으로 영업을 개시한 이 역은 2005년 11월 11일 근대문화유산 등록문화재 제210호로 지정되었고, 2011년 5월 13일 전라선 복선전철 개통으로 개설된 지 97년 만에 폐역 되었다.

등록문화재 간이역(19) 청소역

[김성근 기자] 2015-08-09 20:55

청소역은 충청남도 보령시 청소면 청소큰길 176(진죽리 343-3번지). 장항선 천안 기점 75.0km 지점(개통 당시에는 83.8km 지점)에 있는 간이역이다. 이 은 1929년 12월 1일 진죽역이라는 배치 간이역으로 영업을 시작해 1958년 9월 보통역으로 승격했다. 영업개시 당시에 소재지 동리 명칭에 따라 진죽역이라 했던 역명은 1988년 12월 면 행정명칭을 따서 청소역으로 이름을 바꿔 지금에 이르고 있다.

최신 기사

실버들의 건강지킴이 사교댄스

코로나19로 한동안 문을 닫았던 인천 청학노안복지관(관장 오은식)이 1학기 프로그램을 시작한 지 엊그제 같은데 과목별로 차이는 있지만 실버들에 가장 인기 있고 건강을 지켜주던 실버 댄스를 마지막으로 1학기 사회교육 프로그램이 모두 끝났다.

대왕암 출렁다리와 대왕암

울산광역시 동구 등대로 95 (일산동)에 위치한 대왕암공원 출렁다리는 울산 최초의 출렁다리이자 동구 최초의 대규모 상업관광시설이다. 대왕암공원 내 해안산책로의 '햇개비'에서 '수루방' 사이를 연결해 길이 303m규모로 조성되었다. 중간 지지대 없이 한 번에 연결되는 방식으로, 현재 전국의 출렁다리 중 경간장로는 길이가 가장 길다.

폐지도 ‘줍기 경쟁’이라니…

폐박스 등 종이류를 리어카에 가득 싣고 성동구 성수동의 한 아파트 입구를 지나던 김여구(80·가명) 씨는 잠시 멈춰 섰다. 가쁜 숨을 몰아쉬며 힘들어했다. 리어카에 실은 폐지의 무게는 20kg 조금 넘는다고 했다. 최근 들어 폐짓값이 조금은 올랐지만, 2만 원 정도밖에 안 될 것이라는 말도 곁들인다.

문화 예술관

한국의 기차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