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일반뉴스 헤드라인

허수아비 있는 황금 들녘과 어우러진 코스모스길

청주시 상당구 가덕면 인차교에서 노동교를 거쳐 남일면 고은삼거리로 이어지는 코스모스길은 가덕면 주민들이 기초생활거점 육성 사업의 목적으로 조성되어, 올해로 3년째 이어가고 있다.[반창록 기자]

오늘의 영상뉴스 헤드라인

공주사대부고 총학생회 선배 섬김

팔순 잔치는 보통 후손들이 하는 것이 일상인데 학교 후배들이 해마다 팔순이 되는 선배들을 위해 팔순 잔치를 열어주는 동창회가 있다. 9월 21일 서울 필동 한국의 집에서 공주사대부고 총학생회 후배들이 50여 명의 4회 선배에게 팔순 잔치를 열어주었다.[이종옥 기자]


Switzerland is a country of tenants(2)

[강후원 기자]
스위스 세입자 대부분은 상당히 행복하다고 말한다

가을볕에는 딸을 내보낸다?

[류충복 기자]
맑은 가을 하늘이 곱다. 눈부시게 환한 햇볕이 좋아 활동하기 편한 계절이다, ‘봄볕에는 며느리 내보내고, 가을볕에는 딸 내보낸다’는 예로부터 전해오는 격언을 떠올리게 한다.

시와 사진의 만남 전시회

[임병량 기자]
국회의원회관 1층 전시장에서는 ‘시와 사진의 만남’이 전시되고 있었다. 전시 작품은 사진가이자 수필가인 신상범 씨가 촬영한 사진에 청하 문학회 회원이 쓴 시를 입힌 작품 40여 점이다.​

사진, 함께 새로운 도약!

[김의배 기자]
서울 중구 을지로 281에 있는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아트홀 1관 중앙 메인 무대에서 한국사진작가협회 주최, 대한민국 사진 축전 조직위원회 주관으로 2022 제7회 대한민국 사진축전이 최지인 아나운서의 사회로 개최되었다.

귀를 보면 건강이 보인다.

[오하영 기자]
이혈 요법을 통하여 건강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을 습득하기 위해 강사를 초빙 8회에 걸쳐 16시간 강의를 현재 2회가 진행 중이다.

수맥(水脈)을 피하자

[김의배 기자]
수맥이 흐르는 곳은 인체에 좋지 않다. 어떻게 수맥이 흐르는 것을 알 수 있는가? 그것은 주위를 눈여겨보면 쉽게 알 수 있다. 또는 수맥 탐지봉을 이용하면 확실하게 알 수 있다.

군포시 자원봉사 아카데미 4기 교육

[임병량 기자]
자원봉사는 사회문제와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문제 해결방안을 찾는 과정이다. 과거에는 일방적 베풂, 복지였다면, 현재는 나눔, 참여, 변화와 사회적 자본이다.자원봉사는 신체적, 정신적, 정서적 건강과 균형, 개인의 판단력과 지도력, 사회성을 길러준다.

파크골프를 치며 건강을 다지는 실버들

[이재중 기자]
코로나19가 점점 약화하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풀리면서 운동시설을 이용하는 것이 쉬워지자 파크골프장을 찾는 이용객이 많아지고 있었다.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성저파크골프장에서 서울평생교우회 회원들이 회장 배 파크골프 대회를 열고 있었다.

2022 인천 국제아트쇼 친환경과 미술전 열려

[정천두 기자]
인천 중구 호텔에서 인천 여성 미술 비엔날레(IWAB) 주관 2022 인천 국제아트 쇼 친환경과 미술전이 열렸다.

가을 정취가 묻어나는 새로운 관광명소

[김홍태 기자]
경북 청송군 파천면 청송로에 국내 최대 규모의 백일홍 꽃 단지 산소 카페 청송 정원이 있다. 관광객들과 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지며 지역의 관광명소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109년 전통의 연산대장간

[심규섭 기자]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의 연산대장간을 지켜온 109년 전통의 할아버지,아버지,3대 가업을 이어온 연산대장간을 소개한다

새로운 시작을 위해

[홍기현 기자]
인천 서구문화회관에서는 인천서구립합창단 창단 30주년 기념 정기연주회가 있었다. 사회자의 개회선언과 강범석 구청장은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 정성을 다해 준비한 합창단원들의 실력을 마음껏 뽐내며

'2022 웰컴 대학로축제

[이경자 기자]
대학로의 공연관광 활성화를 위한 '2022 웰컴 대학로' 축제가 9월 24일부터 시작되었다. 오후 1시부터 밤 9시까지 이어지는 개막 행사는 차 없는 거리행사로 기획해 500m에 이르는 도로 전체를 무대 삼아 32개 팀이 거리 공연을 펼친다. 다음 달 30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축제는 오프라인 공연인 '웰컴 씨어터'와 온라인 '웰컴 K-스테이지'로 나뉘어 진행된다.

2022 대구 수성못 페스티벌

[이종권 기자]
트롯 가수 이찬원이 세계를 픔은 듯, 대구 수성못 성화동산에 떴다 이찬원 페스티벌을 관람하기 위해 않은 시민이 모여들고 있다. 수성못은 농업용수로 1927년에 인공으로 만들어 사용하다가 1960년대에 유원지로 개발되어 지난 20여 년동안 날로 생태복원등 환경을 개선하여 지금처럼 훌륭한 시만 휴식처로 변하였다.

캐스트

귀를 보면 건강이 보인다.

SNN칼럼

수맥(水脈)을 피하자

기획보도

한탄강 탐방(2)

비혼을 선언했어도 생식을 위한 건강은 유지하고 있어야 한다

[김점순 기자]
나는 평생 결혼하지 않고 살 것이니 자궁과 난소의 건강에 대하여 신경을 덜 써도 되겠지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면 큰 오산이라고 한다. 왜 그런지 이병삼경희한의원장인 이병삼한의학박사에게 자세히 들어보았다.

파크골프를 즐기다

[김경근 기자]
파크골프의 장점은 경제적이다. 접근성이 좋다. 시니어들에게 무리가 안가는 운동이다 나날이 파크골프를 즐기는 인구가 능어나는 이유이다

추억의 통일예술단

[강정이 기자]
2022년 9월 17일 12시에서 3시까지 구로구 오금교 다리밑 공연장에서는 통일예술단 25명의 단원들의 공연이 열렸다. 2015년 부터 시작된 공연봉사는 지금도 한 달에 3~4번 공연을 한다고 한다. 노동일 회장은 현재 86세이지만 열정만은 단원들도 인정한다고 한다.

단산지 맨발걷기와 곤충 페스티벌

[이종권 기자]
17일 오후, 대구 동구 봉무공원에서 “나비야 날아라” 2022 봉무공원 곤충페스티벌이 열렸다. 행사장 입구에 들어서니 10월 1일에 열리는 “도동뭉화마을 향산칠색 힐링걷기대회” 선전 안내판이 나타나고 이어 봉무공원으로 입장하는 행열이 줄을 이었다.

자식이 부모에게 원하는 1순위는 무엇일까?

[김점순 기자]
부모의 자식에 대한 사랑과 희생은 끝이 없다. 나이가 아무리 많은 자식에게도 부모님의 걱정은 끝이 없다. 구순이 넘은 부모님이 육칠십을 넘은 자식에게도 그러하다고 하는데. 그렇다면 자식이 부모에게 원하는 1순위는 무엇일까?

대한민국 4차산업 혁명 페스티벌

[심규섭 기자]
신기술이 바꾸는 미래 대한민국 4차 산업혁명 페스티벌 2022 가 2022년 9월 15일부터~ 17일까지 코엑스 1층 B홀에서 열렸다

일반 뉴스

허수아비 있는 황금 들녘과 어우러진 코스모스길

청주시 상당구 가덕면 인차교에서 노동교를 거쳐 남일면 고은삼거리로 이어지는 코스모스길은 가덕면 주민들이 기초생활거점 육성 사업의 목적으로 조성되어, 올해로 3년째 이어가고 있다.

Switzerland is a country of tenants(2)

스위스 세입자 대부분은 상당히 행복하다고 말한다

가을볕에는 딸을 내보낸다?

맑은 가을 하늘이 곱다. 눈부시게 환한 햇볕이 좋아 활동하기 편한 계절이다, ‘봄볕에는 며느리 내보내고, 가을볕에는 딸 내보낸다’는 예로부터 전해오는 격언을 떠올리게 한다.

시와 사진의 만남 전시회

국회의원회관 1층 전시장에서는 ‘시와 사진의 만남’이 전시되고 있었다. 전시 작품은 사진가이자 수필가인 신상범 씨가 촬영한 사진에 청하 문학회 회원이 쓴 시를 입힌 작품 40여 점이다.​

사진, 함께 새로운 도약!

서울 중구 을지로 281에 있는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아트홀 1관 중앙 메인 무대에서 한국사진작가협회 주최, 대한민국 사진 축전 조직위원회 주관으로 2022 제7회 대한민국 사진축전이 최지인 아나운서의 사회로 개최되었다.

귀를 보면 건강이 보인다.

이혈 요법을 통하여 건강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을 습득하기 위해 강사를 초빙 8회에 걸쳐 16시간 강의를 현재 2회가 진행 중이다.

수맥(水脈)을 피하자

수맥이 흐르는 곳은 인체에 좋지 않다. 어떻게 수맥이 흐르는 것을 알 수 있는가? 그것은 주위를 눈여겨보면 쉽게 알 수 있다. 또는 수맥 탐지봉을 이용하면 확실하게 알 수 있다.

군포시 자원봉사 아카데미 4기 교육

자원봉사는 사회문제와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문제 해결방안을 찾는 과정이다. 과거에는 일방적 베풂, 복지였다면, 현재는 나눔, 참여, 변화와 사회적 자본이다.자원봉사는 신체적, 정신적, 정서적 건강과 균형, 개인의 판단력과 지도력, 사회성을 길러준다.

파크골프를 치며 건강을 다지는 실버들

코로나19가 점점 약화하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풀리면서 운동시설을 이용하는 것이 쉬워지자 파크골프장을 찾는 이용객이 많아지고 있었다.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성저파크골프장에서 서울평생교우회 회원들이 회장 배 파크골프 대회를 열고 있었다.

2022 인천 국제아트쇼 친환경과 미술전 열려

인천 중구 호텔에서 인천 여성 미술 비엔날레(IWAB) 주관 2022 인천 국제아트 쇼 친환경과 미술전이 열렸다.

가을 정취가 묻어나는 새로운 관광명소

경북 청송군 파천면 청송로에 국내 최대 규모의 백일홍 꽃 단지 산소 카페 청송 정원이 있다. 관광객들과 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지며 지역의 관광명소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영상 뉴스

공주사대부고 총학생회 선배 섬김

팔순 잔치는 보통 후손들이 하는 것이 일상인데 학교 후배들이 해마다 팔순이 되는 선배들을 위해 팔순 잔치를 열어주는 동창회가 있다. 9월 21일 서울 필동 한국의 집에서 공주사대부고 총학생회 후배들이 50여 명의 4회 선배에게 팔순 잔치를 열어주었다.

109년 전통의 연산대장간

충청남도 논산시 연산면의 연산대장간을 지켜온 109년 전통의 할아버지,아버지,3대 가업을 이어온 연산대장간을 소개한다

새로운 시작을 위해

인천 서구문화회관에서는 인천서구립합창단 창단 30주년 기념 정기연주회가 있었다. 사회자의 개회선언과 강범석 구청장은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 정성을 다해 준비한 합창단원들의 실력을 마음껏 뽐내며

'2022 웰컴 대학로축제

대학로의 공연관광 활성화를 위한 '2022 웰컴 대학로' 축제가 9월 24일부터 시작되었다. 오후 1시부터 밤 9시까지 이어지는 개막 행사는 차 없는 거리행사로 기획해 500m에 이르는 도로 전체를 무대 삼아 32개 팀이 거리 공연을 펼친다. 다음 달 30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축제는 오프라인 공연인 '웰컴 씨어터'와 온라인 '웰컴 K-스테이지'로 나뉘어 진행된다.

2022 대구 수성못 페스티벌

트롯 가수 이찬원이 세계를 픔은 듯, 대구 수성못 성화동산에 떴다 이찬원 페스티벌을 관람하기 위해 않은 시민이 모여들고 있다. 수성못은 농업용수로 1927년에 인공으로 만들어 사용하다가 1960년대에 유원지로 개발되어 지난 20여 년동안 날로 생태복원등 환경을 개선하여 지금처럼 훌륭한 시만 휴식처로 변하였다.

비혼을 선언했어도 생식을 위한 건강은 유지하고 있어야 한다

나는 평생 결혼하지 않고 살 것이니 자궁과 난소의 건강에 대하여 신경을 덜 써도 되겠지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면 큰 오산이라고 한다. 왜 그런지 이병삼경희한의원장인 이병삼한의학박사에게 자세히 들어보았다.

파크골프를 즐기다

파크골프의 장점은 경제적이다. 접근성이 좋다. 시니어들에게 무리가 안가는 운동이다 나날이 파크골프를 즐기는 인구가 능어나는 이유이다

추억의 통일예술단

2022년 9월 17일 12시에서 3시까지 구로구 오금교 다리밑 공연장에서는 통일예술단 25명의 단원들의 공연이 열렸다. 2015년 부터 시작된 공연봉사는 지금도 한 달에 3~4번 공연을 한다고 한다. 노동일 회장은 현재 86세이지만 열정만은 단원들도 인정한다고 한다.

단산지 맨발걷기와 곤충 페스티벌

17일 오후, 대구 동구 봉무공원에서 “나비야 날아라” 2022 봉무공원 곤충페스티벌이 열렸다. 행사장 입구에 들어서니 10월 1일에 열리는 “도동뭉화마을 향산칠색 힐링걷기대회” 선전 안내판이 나타나고 이어 봉무공원으로 입장하는 행열이 줄을 이었다.

자식이 부모에게 원하는 1순위는 무엇일까?

부모의 자식에 대한 사랑과 희생은 끝이 없다. 나이가 아무리 많은 자식에게도 부모님의 걱정은 끝이 없다. 구순이 넘은 부모님이 육칠십을 넘은 자식에게도 그러하다고 하는데. 그렇다면 자식이 부모에게 원하는 1순위는 무엇일까?

대한민국 4차산업 혁명 페스티벌

신기술이 바꾸는 미래 대한민국 4차 산업혁명 페스티벌 2022 가 2022년 9월 15일부터~ 17일까지 코엑스 1층 B홀에서 열렸다

캐스트

귀를 보면 건강이 보인다.

SNN칼럼

수맥(水脈)을 피하자

수맥이 흐르는 곳은 인체에 좋지 않다. 어떻게 수맥이 흐르는 것을 알 수 있는가? 그것은 주위를 눈여겨보면 쉽게 알 수 있다. 또는 수맥 탐지봉을 이용하면 확실하게 알 수 있다.

기획보도

한탄강 탐방(2)

오로지 땅을 밟고 살아가는 인간이다. 얼마나 세월이 흘러야 이 땅이 변하랴 싶어도 한 많은 사람의 삶은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제 몸 지지(地志)하는 땅을 따라서 잘 살아오고 살아간다. 이런 땅을 얼마라도 더 가지려고 뺏고 뺏기는 선순환과 악순환을 거치면서 우리의 역사는 강물처럼 흘러든다.